[양조장] de Garde Brewing 2016 포틀랜드원정대

이번 포틀랜드 여행 베스트 중 하나.
엄밀히 말하면 여긴 포틀랜드는 아님. 포틀랜드 근교의 틸라묵이지. 아무튼 포틀랜드에서 휴대폰도 안 터지는 산길을 굽이굽이 한두시간 달려 도착한 곳. 전날 잠도 잘 못 잤는데, 연우사장님이 고생 많이 하셨지.
드 가르드 맥주들이 유독 신 맛이 강한 편인데, 그래도 좋다고 엄청 열심히들 마셨다. 제산제까지 먹어가며.
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